'비상선언' 역바이럴 경찰 조사 의뢰한 배급사 쇼박스, 여론은 부정적 사진=2022.09.21. 영화  스틸컷. 쇼박스 /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비상선언' 역바이럴 경찰 조사 의뢰한 배급사 쇼박스, 여론은 부정적 사진=2022.09.21. 영화 스틸컷. 쇼박스 /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 K trendy NEWS 신미희 기자 ] 영화 '비상선언'의 배급사 쇼박스가 '비상선언'의 역바이럴 정황을 확인하고 경찰 조사를 의뢰했다.

앞서 '비상선언'을 둘러싼 역바이럴 논란은 영화의 개봉과 함께 영화 커뮤니티에서 제기되었다. 한 업체가 고의적인 악평을 쏟아냈다는 것이 쇼박스이 주장이었다.

21일 쇼박스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저희는 영화 '비상선언'이 개봉한 이튿날부터 영화계 안팎의 여러 제보자로부터 '비상선언'과 관련해 온라인에서 악의적인 게시글이 특정한 방식으로 확산되고 있다는 제보를 받았다"라고 밝혔다. 

'비상선언' 역바이럴 경찰 조사 의뢰한 배급사 쇼박스, 여론은 부정적 사진=2022.09.21. . 쇼박스 홈페이지 캡쳐  /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비상선언' 역바이럴 경찰 조사 의뢰한 배급사 쇼박스, 여론은 부정적 사진=2022.09.21. . 쇼박스 홈페이지 캡쳐  /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어 쇼박스는 "오늘(9월 21일) 서울경찰청에 해당 정황과 관련된 조사를 의뢰하였습니다."라며 역바이럴 관련 수사를 자처했음을 알렸다.

쇼박스는 "수사 기관에서 진실을 규명하여 특정 세력의 범죄 사실이 드러날 경우 엄벌을 내려주시기를 희망한다"라고 강조 했다.

쇼박스는 "앞으로도 영화에 대한 관객의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일 것이다. 그러나 그 흐름에 사적인 이익을 목적으로 한 세력이 개입되어 있다면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며 강경한 입장을 보였다.

특히 칸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김남길, 임시완 등 초호화 캐스팅에다 순제작비만 240억원을 들인 기대작으로 지난달 3일 개봉한 항공재난 영화 <비상선언>은 ‘역바이럴’ 의혹까지 제기된 가운데 누적 관객 205만명에 그쳤다. 

 

후원은 K trendy NEWS에 큰 힘이 됩니다.
저작권자 © K trendy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