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 K trendy NEWS 신미희 기자 ]  K-CULTURE를 대표하는 '스트릿 우먼 파이터'를 통해 K댄스로 신드롬을 전파한 댄서 허니제이가 2세 초음파 영상을 공개해 이목을 끌고있다.

허니제이는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러브 최초 공개. 꼬물꼬물."라는 글과 함께 2세의 초음파 영상이 담겨있다.

공개된 초음파 영상에는 허니제이 배 속에 자리한 태아의 모습이 담겼다. 엄마 배 속에서 활발하게 움직이는 러브(태명)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든다.

이를 본 허니제이 역시 "러브 최초 공개 꼬물꼬물"이라는 글을 남겨 행복한 예비 엄마의 마음을 내비쳐 팬들에게 흐믓함을 안겼다.

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앞서 댄서 허니제이는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임신을 별다른 열애설도 없이 동시에 발표한 가운데 뷰티 모델로 발탁되는 사랑과 일을 모두 다 잡은 겹경사를 맞아 이목을 더욱 끌고있다. 

"얘들아, 잘 봐!"...'스우파' 허니제이, 결혼·임신 발표..'K댄스'이어 'K뷰티 모델'까지 "트리플 경사" 사진=2022.09.16. 방송화면 캡쳐/시크모델에이전시/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얘들아, 잘 봐!"...'스우파' 허니제이, 결혼·임신 발표..'K댄스'이어 'K뷰티 모델'까지 "트리플 경사" 사진=2022.09.16. 방송화면 캡쳐/시크모델에이전시/ 편집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관련기사 <"얘들아, 잘 봐!"...'스우파' 허니제이, 결혼·임신 발표..'K댄스'이어 'K뷰티 모델'까지 "트리플 경사">

당시 그는 "무엇보다도 사랑을 가장 소중히 여겨왔던 제가, 함께하는 미래를 꿈꾸고 싶게 만든 상대를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됐다. 늘 저를 첫 번째로 생각해주고 배려심과 사랑이 넘치는 분이다. 저도 그분께 그러한 사람이 되려 한다."라며 "얼마 전 저희 둘에게 새 생명이 찾아왔다. 말로 다 할 수 없는 기쁨이 무엇인지 알려준 이 소중하고 작은 생명을, 사랑과 정성을 다해 맞이해보려 한다."라고 전했다. 

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벌써 K댄스 이어가나?...허니제이, 2세 초음파 영상 공개 "꼬물꼬물" 사진=2022.10.01. 허니제이 인스타 갈무리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허니제이는 지난해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우승을 차지한 댄스팀 홀리뱅의 리더다. 예능 '나 혼자 산다', '해치지 않아', '언니들이 뛴다-마녀체력 농구부', '뚝딱이의 역습' ' 당나귀 귀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다.

허니제이는 최근에는 박재범이 설립한 회사 모어비전과 전속계약을 맺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달 28일 오리지널 퍼포먼스 음원을 수록한 디지털 싱글 '허니 드롭(Honey Drop)'을 발매하며 새로운 도전을 했다.

후원은 K trendy NEWS에 큰 힘이 됩니다.
저작권자 © K trendy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