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을 위해 인도, 태국, 말레이시아 최고의 아시아 스타들 내한

영화를 만드는 데 있어 이 감독의 초점은 아시아에 대한 더 진정성 있는 개성과 다양함을 전달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영화를 만드는 데 있어 이 감독의 초점은 아시아에 대한 더 진정성 있는 개성과 다양함을 전달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 K trendy NEWS 임우경 기자 ] 이정섭 감독의 이 간단하지만 결정적인 아이디어는 야심찬 영화 프로젝트가 되었고, 이 작품에 동참하기 위해 아시아 전역과 할리우드의 많은 슈퍼스타들이 모였다. 

영화 '아시아'를 통해 다국적 아시아 스타들이 모여 '하나의 아시아'를 선보인다.

"아시아가 하나로 뭉쳐 지금까지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꿀 수 있다면 이 작품은 외적으로도 더 큰 의미를 갖게 될 것입니다."/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아시아가 하나로 뭉쳐 지금까지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꿀 수 있다면 이 작품은 외적으로도 더 큰 의미를 갖게 될 것입니다."/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이정섭 감독은 문화와 언어가 다른 아시아 전역의 배우들이 하나의 영화에 함께 참여한다는 것 자체가 큰 의미가 있다고 말한다.

"팬데믹 이후 아시아인들 대한 증오가, 그리고 그 혐오가 고조되는 것을 보면서, 저는 이런 문제들을 다함께 논의할 때가 되었다고 생각했습니다." 이정섭 감독은 영화 '아시아'에 대해 "아시아를 이제 스스로 정의하고, 안팎으로 고조된 아시아 혐오를 생각할 작품"이라고 말했다. 

아시아에 대한 환상적이거나 뒤틀린 고정관념을 바꾸는 것이 이 프로젝트의 핵심이다. /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 아시아랩
아시아에 대한 환상적이거나 뒤틀린 고정관념을 바꾸는 것이 이 프로젝트의 핵심이다. /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 아시아랩

'아시아'의 배경은 인종 갈등이 심화되는 세상이다. 세계를 인종 혐오의 전쟁터로 바꿔놓으며 촉발된 한 사건에 대해 여러 사람이 이에 휘말리며, 어떻게 아시아가 하나로 뭉쳐 연대할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을 던지며 전개된다.

영화에는 아시아 7개국 이상의 다양한 스타들이 출연할 예정이다. 출연진에는 3900만 명이 넘는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하고, 한국과 인도 양국 언론의 센세이션을 일으킨 인도의 탑 스타 아누쉬카 센, 태국 최정상 국민 배우 보이 팍콘과 나타폰 떼미락, 말레이시아 최고의 루키 스타 배우 다이엔 트리샤와 션 리가 확정해서 촬영 중이거나 대기중이다. 또한 국내뿐만 아니라 싱가포르, 필리핀, 베트남, 인도네시아와 할리우드의 스타 배우들도 곧 합류한다고 한다.

"인도에서는 고정되거나 한정된 역할을 많이 했기 때문에 새로운 도전으로 실력을 증명하고 싶었습니다."/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인도에서는 고정되거나 한정된 역할을 많이 했기 때문에 새로운 도전으로 실력을 증명하고 싶었습니다."/사진=뉴플러스오리지널,아시아랩

세계 유수의 영화제를 통해 첫 공개될 이 작품은 한국의 '바벨', '매그놀리아', '천주정' 같은 굵직한 작품으로 그려질 예정이며, 아시아 탑 스타들이 참여하며 전 세계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달 크랭크인 한 영화 '아시아'는 2023년까지 촬영과 후반작업을 마무리하고, 2024년에 개봉예정이다.

후원은 K trendy NEWS에 큰 힘이 됩니다.
저작권자 © K trendy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