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 K trendy NEWS 박준식 기자 ]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우리나라와 미국의 대북독자제재 추진에 반발하며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막말을 쏟아낸 가운데 통일부는 24일 북한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의 '막말 담화'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다는 입장을 밝혔다.

“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MBC뉴스화면 캡쳐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MBC뉴스화면 캡쳐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오늘 오전 김 부부장은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남한 국민들은 윤석열 저 천치바보들이 들어앉아 자꾸만 위태로운 상황을 만들어가는 '정권'을 왜 그대로 보고만 있는지 모를 일이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래도 문재인이 앉아 해먹을 때에는 적어도 서울이 우리의 과녁은 아니였다"며 "미국과 남조선 졸개들이 우리에 대한 제재압박에 필사적으로 매여달릴수록 우리의 적개심과 분노는 더욱 커질 것이며 그것은 그대로 저들의 숨통을 조이는 올가미로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는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남한을 직접 공격 대상으로 삼고 있다는 의미로 지난 9월 핵무력 법제화를 통해 핵무기를 사용한 선제타격 의사를 나타낸 것과 맥을 같이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MBC뉴스화면 캡쳐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윤 저 천치바보를 왜 보고만 있나" 北 김여정 막말에 통일부, "매우 개탄" 사진=2022.11.24. MBC뉴스화면 캡쳐 / K trendy NEWS DB ⓒ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한편,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기자 브리핑에서 "김여정 부부장이 우리 국가원수에 대해 저급한 막말로 비난하고 초보적인 예의도 갖추지 못한 것에 대해 매우 개탄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 한반도의 긴장 국면은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도발 등으로 초래되었음에도 도적이 매를 드는 식으로 우리에게 책임을 전가하려는 태도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우리 국민에 대해 반정부 투쟁을 선동하고 체제를 흔들어보려는 불순한 기도를 강력 규탄하며 이러한 시도에 우리 국민은 누구도 동조하지 않을 것이며 오히려 북한 당국에 대한 인식만 더욱 나빠질 것이라는 점을 알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후원은 K trendy NEWS에 큰 힘이 됩니다.
저작권자 © K trendy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