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과 상호작용하는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을 위한 세계적 기술 확보 /사진=(주)맥스트
현실과 상호작용하는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을 위한 세계적 기술 확보 /사진=(주)맥스트

[ K trendy NEWS 홍은희 기자 ] 메타버스 플랫폼 전문기업 ㈜맥스트는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을 위한 통합 플랫폼 맥스버스(MAXVERSE), AR 개발 플랫폼(맥스트 AR SDK), AR 글라스를 소개하기위해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2023년 1월 5일부터 8일까지 열리는 세계최대 정보기술 ICT 전시회 CES 2023에 참가한다.

세계 최대 규모의 ICT 전시회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주최한다.

맥스트는 라스베가스 컨벤션 센터 베네치안 엑스포(Venetian Expo)에서 총 4일 간 전시 부스를 운영하며 선보일 ‘맥스버스’는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을 위한 통합 플랫폼으로 공간맵 구축 도구, 공간맵, 메타버스 서비스 개발 도구 등을 무료로 제공하며 메타버스 생태계 발전을 견인할 기술록 주목받고 있다. 유니티 플러그인 방식 콘텐츠 저작도구로 XR 시뮬레이션 기능을 포함해 직접 현장에 나가지 않고 현실 공간을 기반으로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 XR 텔레프레즌스, 네비게이션, 광고,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 가능하다.

맥스트가 11월29일, 누구나 쉽고 빠르게 현실 세계를 메타버스 공간으로 만들고, 이렇게 만들어진 메타버스 공간은 현실세계와도 연결할 수 있게 되는 'XR 메타버스 프로젝트'의 '맥스버스(MAXVERSE)' 오픈 베타 버전을 공개한다./사진=맥스트ⓒ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맥스트가 11월29일, 누구나 쉽고 빠르게 현실 세계를 메타버스 공간으로 만들고, 이렇게 만들어진 메타버스 공간은 현실세계와도 연결할 수 있게 되는 'XR 메타버스 프로젝트'의 '맥스버스(MAXVERSE)' 오픈 베타 버전을 공개한다./사진=맥스트ⓒ케이 트렌디뉴스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AR 개발 플랫폼인 ‘맥스트 AR SDK’의 업그레이드 버전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폰등으로 실시간으로 3D공간을 스캔하고 공간맵을 생성하는 Space Tracker 기능이 추가되었다. 이 기능을 통해 AR 글라스 등 다양한 스마트 기기에서 공간 내의 가전제품 등을 IoT인터페이스 연동으로 원격 제어할 수 있게 된다.

또한 맥스트가 공개할 AR 글라스는 업계 최소의 렌즈 두께, 40도 시야각, 100g 이내 초경량으로 테더드 방식의 Sensor Fusion SLAM가 탑재되어 있어 현실과 연동되는 AR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맥스트는 CES 기간 중 AR 스마트 글라스 개발을 위한 기술협력을 위해 프랑스 소재 테크기업 Wisear(와이즈이어)와의 MOU를 체결한다. Wisear은 독보적인 뇌신경신호 기반 XR기기 컨트롤러 기술을 개발·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맥스트는 MOU를 통해 인체 감각신경 기능과 연동하는 이어폰 내장 AR 글라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후원은 K trendy NEWS에 큰 힘이 됩니다.
저작권자 © K trendy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